계룡시, 2020년 예산안 2,066억원 확정

놀뫼신문
2019-12-20


계룡시는 12월 18일 2020년 예산으로 2,066억원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시는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성공 개최 및 주요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선심성, 낭비성 지출을 방지하고 한정된 재원을 전략적으로 배분해 지난해 1,991억원보다 75억원 증가한 2,066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정부의 재정 정책방향에 따라 일자리 창출, 안전사고 예방, 주민소득 증대 등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밀접한 사업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조정하고, 공모를 통해 선정된 2020년 주민참여 예산은 9개 사업에 1억6천만원이 반영됐다. 

2020년 예산은 일반회계 1,625억원, 특별회계 441억원 규모로 올해에 비해 일반회계는 23억원이 감액된 반면 특별회계는 98억원이 늘어났다. 

특히 내년도에는 국제 행사인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가 개최되는 만큼 ▲엑스포조직위원회 출연금 18억원 ▲엑스포 주차장 조성 14억원 ▲엑스포 부대행사 지원 9억원 ▲계룡제일문공사 9.8억여원 ▲해군상징물 조성 3.3억원 등 엑스포의 성공개최를 위한 기반조성과 준비에 집중 투자했다. 

또한 첨단 스마트도시, 모두가 행복한 복지도시, 친환경 생태도시, 활기차고 생동감 넘치는 건강도시 등 내년도 중점과제 달성을 위해 ▲종합사회복지관 운영비 7.5억원 ▲청소년수련관 건립 4.5억원 ▲스마트 함체운영관리시스템 구축 3억원 등을 편성했다. 

이 밖에도 ▲친환경사업비 21억원 ▲도로개설 및 교통안전 시설 개선‧보완 32억원을 편성하는 등 주민의 건강, 안전 등에 소홀함이 없도록 예산을 계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