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여성농업인 행복카드 신청 접수

놀뫼신문
2020-01-30

2월 28일까지 접수...자부담 3만원 보조금 17만원 바우처 카드 


계룡시는 2월 말일까지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 신청을 접수받는다.

행복바우처 지원사업은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촌지역의 여성농업인들에게 건강관리, 문화 활동 등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올해부터는 지원연령을 만73세 미만에서 만75세 이하까지로 지원대상을 넓히고 카드 발급처 및 대리발급자 확대, 이‧통장 확인절차 생략으로 지원대상자의 편의를 제고했다. 

신청자격은 계룡시 농촌지역(면)에 거주하면서 실제 영농에 종사하는 만20세 이상 75세 이하(45.1.1〜00.12.31)의 여성농업인으로 가구당 소유농지면적이 5ha미만 이면 신청 가능하다. 

다만 농가당 여성농업인 1명에 한해 지원되며, 문화누리카드 등 유사 복지서비스 수혜자는 제외된다. 

지원신청은 주소지 면사무소에 신청서, 근거서류(농지원부, 농어업경영체등록 확인서 등)를 첨부해 2월 28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선정된 지원대상자는 농협 계룡시지부와 시청 및 신도안 출장소에서 20만원(자부담금 3만원, 보조금 17만원)의 바우처 카드를 발급받아 미용실, 목욕탕, 영화관, 화장품점, 서점, 안경점, 농협 하나로마트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