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2월 뮤지컬 공연 연기

놀뫼신문
2020-02-06

코로나 바이러스 유입‧확산방지 대응

3월 이후 공연 연기 또는 취소 검토


계룡시는 2월 22일 계룡문화예술의전당에서 예정됐던 ‘뮤지컬 써니텐’ 공연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감염증)의 확산 추세로  현 상황의 심각성을 고려해 지역사회 바이러스 유입,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또 감염증 국내 확산 경로 등을 계속 주시하며, 사태 악화 및 장기화에 대비해 3월 이후 예정된 공연 일정도 연기 또는 취소 여부 등을 검토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유입 차단 및 철저한 사전 예방으로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공연을 연기하게 됨을 양해해 달라”며 “향후 변경되는 공연 일정은 최대한 빠르게 공지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공연장 시설의 위생 등 관리에도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