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24시간 비상방역체제 가동

놀뫼신문
2020-01-31

 



계룡시가 1월 31일 시청 상황실에서 최홍묵 시장을 비롯한 각 부서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대책회의를 가지며,  방역체계를 다시 한 번 점검하고 감염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24시간 비상방역체제 가동은 물론 관계기관과의 협조체제를 더욱 강화해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겠다는 방침이다.  

또 감염증 예방수칙 동영상을 관내 재난전광판을 활용해 수시로 홍보하고 아파트 단지 및 면‧동 게시판, 시정소식지, SNS 등 생활 밀접한 홍보매체를 통해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및 예방수칙을 준수해달라고 안내하고 있다. 

시는 시민들이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 폐렴 등 의심 증상으로 의료기관을 방문하기 전, 보건소로 (840-3580∼3)로 연락해 상담을 받은 후 감염증 선별진료소 지정기관인 계룡시 보건소와 건양대학교 병원 응급실을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더불어 병원 방문 시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중국 여행력 등을 의료진에게 알려 감염증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 및 적절한 치료가 조기에 이뤄질 수 있게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