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2020 전국지자체평가 종합 4위 평가

놀뫼신문
2020-05-22

지난해보다 18단계 상승...높은 행정서비스 결과


계룡시가 한국지방자치학회와 한국일보가 수행한 인구50만 미만 도시부분 2020년 전국자치단체 평가에서 전국 종합 4위를 차지했다. 

이는 지난해 종합22위에서 18단계 상승시킨 결과로, 충남도내 시·군 중 종합 5위권 이내는 계룡시가 유일하다.

이번 평가는 자치단체 규모에 따라 특별·광역시, 도,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 인구 50만 이하 중소도시, 자치구, 군 단위 등으로 나누어 행정서비스, 재정역량 등 평가로 진행됐다.  

계룡시는 낮은 재정력에도 불구하고 보건복지, 지역경제, 문화관광, 안전, 교육 등 5개 행정서비스 분야 모두 상위권에 진입하면서 종합 4위를 달성했다. 

특히 안전분야는 전국 2위로 올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한 감염병 관리에서 더욱 돋보이고 있다.

지난 2월 지역을 방문한 타 지역 거주자의 코로나19 확진 발생이후 철저한 방역활동과 관리로 지역 내 추가 확진자 없이 감염병 안전망을 유지하고, 지역 여건에 맞는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방안을 마련하는 등 계룡형 생활방역 모델 구축 개발로 방역체계를 더욱 탄탄히 하며 행정안전부 ‘지역안전지수’ 감염병 분야 5년 연속 1등급에 걸맞은 역량을 보여주고 있다.

다소 미진했던 지역경제, 문화관광분야에서는 세계적 가구기업 이케아 입점 확정에 이어 한국가스기술교육원과 입암산업단지 내 유망기업 유치로 탄탄한 경제기반을 조성하고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개최와 기반시설을 마련해 집중하고 있다.

최홍묵 시장은 “종합4위의 성과는 지난 일 년간 전 직원이 묵묵히 시민들을 최우선으로 행정을 펼쳐준 결과”라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살기 좋은 도시 실현을 위해 직원들과 함께 모든 역량을 결집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