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풍수해 보험’ 도내 모든 시군서 가입 가능

놀뫼신문
2019-11-27

당초 천안·아산지역서 가능했던 보험 가입이 15개 시군으로 확대  


충남도가 도내 소상공인의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풍수해보험 가입 신청을 모든 시군에서 할 수 있도록 확대한다.

당초 천안·아산지역에서만 가능했던 보험 가입이 15개 시군으로 확대된 것이다.  

풍수해보험은 주택, 온실,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상가와 공장(시설, 기계, 재고자산 포함)을 대상으로 풍수해로부터 재산피해가 발생하면 보상해 주는 정책보험으로 보험에 가입하면 정부에서 보험료를 최대 92%까지 지원받을 수 있어 미리 가입하면 재해를 당했을 때 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보험 가입을 희망하는 도민은 풍수해보험 판매 5개 민간 보험사(DB손해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또는 가까운 읍·면·동사무소에 문의하면 된다.

보험료 지원은 지자체 및 대상시설에 따라 다를 수 있으며, 풍수해보험의 2가지 상품(주택용, 소상공인용)은 인터넷으로 쉽고 간단하게 가입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