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자카르타 식품 박람회 ‘1100만 달러’ 성사

놀뫼신문
2019-11-17

‘알찬재래김’ 1000만 달러, ‘광천우리맛김’ 100만 달러 현장 계약


충남도는 11월 13∼1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국제 전시장에서 열린 ‘2019 자카르타 식품 박람회(SIAL JAKARTA)’에 참가, 1100만 달러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아세안 최대 규모의 식품 전문 기업 간 거래(B2B) 박람회인 자카르타 식품 박람회는 국가별 유망 바이어와의 수출 상담 및 정보 교류의 장으로, 33개국 1530개 기업체가 참가했다.

이번 박람회에는 △조미김·마른김 6개사 △키조개 1개사 △소금 1개사 등 도내 5개 시·군의 수산식품기업 8개사가 참여했다. 

도에 따르면, 박람회 참가 결과 8개 업체의 수출 상담 규모는 총 1800만 달러이며 이 중 △‘알찬재래김’ 1000만 달러 △‘광천우리맛김’ 100만 달러 등 현장 계약도 성사시켰다. 

아울러 이번 박람회 혁신 제품으로 도내 업체의 소금·김 제품 등이 선정돼 박람회 참관객 및 바이어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내며 향후 수출 확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도는 이번 일정에 앞서 베트남 하노이에서 ‘충남 명품 김 세미나 및 홍보·판촉전’을 개최, 70만 달러 규모의 수출 협약을 맺는 등 해외시장 진출 가능성을 모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