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글로벌 외투기업 1억 1360만달러 유치

놀뫼신문
2020-07-27

미국, 네덜란드 등 3개사 아산지역에 투자···120여명 신규 고용창출


양승조 충남지사는 7월 27일 도청 상황실에서 미국의 에어프로덕츠와 와이케이, 네덜란드의 빔보큐에스알 등 글로벌 우량 외투기업 3개사 대표이사와 오세현 아산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외자유치 투자협약(MOU)를 체결했다.

이들 기업은 아산 탕정디스플레이시티 및 인주외투지역, 영인농공단지에 향후 5년간 1억 1360만 달러를 투자, 공장을 신·증축한다.  

세계적 산업용가스 생산업체인 에어프로덕츠코리아는 아산 탕정에 1억 달러를 투입,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생산에 필수적인 산업용가스 생산 설비 및 공장을 추가 증축한다. 

빔보큐에스알코리아는 세계적인 베이커리 생산기업으로 아산 영인농공단지에 660만 달러를 추가투자, 햄버거용 빵 생산 설비 등을 증설한다. 

와이케이코리아는 자동차 내장재용 부직포 및 친환경 압출시트생산기업으로, 인주외투지역에 700만 달러를 투자해 기존 부직포 생산기술을 활용해 자동차 및 산업용, 보건용 에어필터 및 마스크 생산 공장 및 설비를 증축한다. 

도는 이번 3개사의 추가투자로 향후 120명의 신규 고용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