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충청남도 생명사랑문화제’ 자살예방 유공 표창 수여

놀뫼신문
2019-09-09


건양대가 9월 4일 금산다락원 대공연장에서 열린 제9회 충청남도 생명사랑문화제에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 문화 확산의 공헌을 인정받아 충청남도로부터 ‘자살예방 유공’ 표창을 받았다. 

건양대는 지난 2014년부터 논산시 보건소 정신건강팀과 함께 자살예방 멘토링 사업의 일환으로 ‘생명사랑지킴이’를 운영하며 논산시민을 대상으로 생명존중문화 확산을 위한 노력을 이어왔다. 

특히 생명사랑지킴이는 독거노인, 자살유가족 등과 같은 자살 고위험군에 속하는 시민들에게 1:1로 전화 및 방문 심리상담 서비스를 진행하며 자살예방을 위한 도움을 줬다.